[방송요정 제니스][Z영상] 이혜리, “수지와 같은 배역, 자극받았다”(투깝스 제작발표회)

2017-11-23
조회수 729


[제니스뉴스=한동주 기자] MBC 월화드라마 ‘투깝스’의 제작발표회가 23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미디어센터 골든마우스홀에서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오현종 PD, 변상순 작가, 배우 조정석, 이혜리(걸스데이), 김선호, 임세미가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이혜리는 “처음 대본을 받고 사회부 기자에 대해 고민을 하다가 수지에게 물어보며 도움을 많이 얻었다”고 밝혔다.

이어 이혜리는 “(수지와의) 비교가 걱정이 되지만, 수지가 멋있어 보였고 제 자신에게 자극이 되었던 것 같다. 처음 사회부 기자님을 미팅했을 때 (평소 생각하던 기자의 모습과는 달라서) 기자에 대한 고정관념을 갖고 있었다는 점을 알게 되었고, 저의 캐릭터를 잡는데에 도움이 되었다”고 덧붙였다.

한편 ‘투깝스’는 뺀질한 사기꾼 영혼이 무단 침입한 정의감 있는 강력계 형사 차동탁(조정석 분)과 까칠 발칙한 여기자 송지안(이혜리 분)이 펼치는 판타지 수사 로맨스 드라마이다. 오는 27일 오후 10시에 첫방송된다.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