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요정 제니스][Z영상] 성훈, “내 안에는 바보와 카리스마가 공존 ”(돌아와요 부산항애 언론시사회)

2017-12-28
조회수 662


[제니스뉴스= 임진우 기자] 영화 ‘돌아와요 부산항애(愛)’ 언론시사회가 26일 오후 4시 30분 서울 중구 이촌동 CGV 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는 박희준 감독을 비롯해 배우 성훈, 조한선, 공정환이 참석했다.

이날 성훈은 평소 성격에 대한 질문에 “부드러운 성격과 무뚝뚝한 성격 둘 다 가지고 있다”고 답했다.

이어 성훈은 “친한 사람과 있을 때는 바보 같은 모습이다. 낯선 사람에게는 날카로워 보인다고 듣는다”고 말했다.

한편 영화 ‘돌아와요 부산항애’는 어린 시절 헤어진 이란성 쌍둥이 형제의 이야기를 그린 휴먼 액션 영화이다. 국내 최대의 유물밀반출 사건을 맡은 특별 수사팀 형 태주(조한선 분)와 범죄 조직 ‘마립칸 그룹’의 2인자 오른 동생 태성(성훈 분)의 대결을 그린다.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