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요정 제니스][Z영상] 윤여정, “병헌아 아카데미 남우주연상 타려고 그러니”(그것만이 내 세상)

2017-12-28
조회수 680


[제니스뉴스= 임진우 기자] 영화 ‘그것만이 내 세상’ 제작발표회가 18일 오전 서울 강남구 신사동 CGV 압구정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는 행사에는 최성현 감독과 배우 이병헌, 윤여정, 박정민이 참석했다.

이날 제작발표회에서 이병헌은 “윤여정 선생님이 분위기메이커다. 윤여정 선생님께 ‘한 번 더 하겠습니다’라고 말하면 ’아카데미 남우주연상 타려고 그러는가 보구나’라고 하신다. 한 번 더 찍고 싶은데 못한 적도 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이병헌은 “오히려 윤여정 선생님이 미국에서 드라마를 찍는다. 배신당한 기분이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그것만이 내 세상’은 주먹만 믿고 살아온 한물간 전직 복서 ‘조하(이병헌 분)’와 엄마만 믿고 살아온 서번증후군 동생 ‘진태(박정민 분)’, 살아온 곳도, 잘하는 일도, 좋아하는 것도 다른 두 형제가 난생처음 만나 펼쳐지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