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요정 제니스][Z영상] 이승기, “3명이서 술 30병”(궁합 제작보고회)

2018-01-31
조회수 649

[제니스뉴스= 임진우 인턴기자] 영화 ’궁합’의 제작보고회가 31일 오전 서울 강남구 신사동 CGV 압구정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는 홍창표 감독과 배우 이승기, 심은경, 연우진, 강민혁, 최우식, 조복래가 참석했다.

이날 이승기는 “다음 날 촬영에 영화 속에서 최민호 씨와 조복래 씨와 친한 관계를 보여주는 장면이 있다. 서로 처음 봤기 때문에 어색할 것 같았다. 가벼운 마음으로 의기투합하기 위해 하동에 있는 로컬 중국집에서 식사했다. 당시에 다들 기분이 좋아서 술을 먹었다, 쫑파티인 줄 알았다”고 전했다.

이어 “저는 술은 마시면서 다음 술의 도수가 떨어지면 안 된다는 철학이 있다. 그래서 맥주에서 중국 술까지 마셨다. 결국, 30병 정도를 마셨다. 다음날 최민호 씨는 멀쩡하게 인사를 했다. 대단한 정신력을 가졌다”고 덧붙였다.

한편 영화 ‘궁합’은 ‘관상’ 제작진이 선보이는 두 번째 역학시리즈로 조선 최고의 역술가 서도윤(이승기 분)이 혼사를 앞둔 송화옹주(심은경 분)와 부마 후보들 간의 궁합풀이로 조선의 팔자를 바꿀 최고의 합을 찾아가는 역학 코미디 영화다.

임진우 인턴기자  wls@zenithnews.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press@zenithnews.com

읽고 보고 듣는 스타&라이프 뉴미디어 제니스글로벌뉴스(www.zenithnews.com)

© 제니스글로벌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