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tertainment]써니X아버지 이수영, 활주로 50주년 콘서트... 특별한 무대 선사

2017-11-03
조회수 593

[제니스뉴스=이혜린 인턴기자] 써니가 아버지와 함께 특별한 컬래버레이션 무대를 선사한다.

걸그룹 소녀시대 멤버 써니가 오는 10일 오후 7시 여의도 KBS홀에서 열리는 한국항공대학교 밴드 활주로의 50주년 기념 콘서트에 스페셜 게스트로 출연한다.

써니는 활주로의 창립 멤버이자 인기 보컬로 활동한 아버지 이수영과 함께 세대를 뛰어넘는 부녀의 무대를 꾸밀 예정이다.

활주로는 1967년 창단, 1978년 TBC ‘해변가요제’와 MBC ‘대학가요제’에 입상했고 다수 가요제에서 수상했다. 

더불어 활주로가 국내 대학밴드 최초로 50주년을 맞은 만큼, 이번 기념 공연이 뜻 깊은 자리가 될 것으로 주목한다.

또한 이번 공연은 활주로 출신 가수 배철수가 사회자를 맡았고 가수 구창모도 우정 출연하며, 역대 활동한 멤버들부터 재학생까지 팀을 구성해 다양한 음악을 선보인다.

한편 써니는 지난 10월 31일 뷰티 프로그램 '화장대를 부탁해 시즌 3'에서 결점없는 동안 피부를 과시했다.  


사진=SM엔터테인먼트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