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tertainment]몬스타엑스 측 “원호 뇌수막염 아냐”, 완전체 컴백(공식입장)

2017-11-09
조회수 227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보이그룹 몬스타엑스가 완전체 모습으로 팬들 곁에 돌아온다.

몬스타엑스는 9일 Mnet '엠카운트다운(이하 엠카)’ 컴백무대를 통해 타이틀곡 '드라마라마(DRAMARAMA)'를 비롯해 컴백 스페셜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타이틀곡 '드라마라마'는 몬스타엑스 특유의 힙합 느낌을 살린 얼반 펑크(Urban Funk) 스타일의 곡이다. 주헌, 아이엠이 랩 메이킹에 참여해 완성도를 높였다. 인트로부터 나오는 리얼 기타와 펑크 스타일의 편곡, 808 베이스를 합쳐 귀를 사로잡는 곡으로 강렬한 사운드를 느낄 수 있다.

보컬 멤버들의 매력적인 음색이 두드러지고, 후반부 주헌과 아이엠이 이야기를 만들 듯 주고받는 강렬한 랩 배틀이 인상적이다.

앞서 몬스타엑스는 지난 7일 다섯 번째 미니앨범 '더 코드 (THE CODE)' 발표 직후 당일 8시 컴백 '쇼콘'을 성황리에 개최해 3500여 명의 팬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보여주며 활동에 대한 기대를 높였다. 아쉽게도 이날 멤버 원호가 건강상의 문제로 '쇼콘'에 참석하지 못했다.

스타쉽엔터테인먼는 "의료진으로부터 원호가 뇌수막염 증상이 의심된다는 소견을 받고, 조속한 회복을 위해 '쇼콘'에 불참했으나 다행히 검사 결과가 뇌수막염이 아닌 것으로 판명됐다. 현재 원호의 상태가 많이 회복돼 이번 ‘엠카’ 컴백 무대부터 합류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몬스타엑스는 '엠카운트다운'을 시작으로 10일 KBS2 '뮤직뱅크', 12일 SBS '인기가요' 등 각종 음악 프로그램에 출연해 컴백 무대를 선사한다.

 

사진=스타쉽엔터테인먼트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