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tertainment]빅톤 강승식 “에이핑크 오하영과 MV 촬영, 취미인 게임 이야기 했다”

2017-11-09
조회수 459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빅톤이 뮤직비디오 촬영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했다.

9일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에서 보이그룹 빅톤(VICTON)의 네 번째 미니앨범 ‘프롬. 빅톤(FROM. VICTON)’ 발매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번 타이틀곡 ‘나를 기억해’ 뮤직비디오에는 소속사 선배인 에이핑크 오하영이 출연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강승식은 “뮤직 비디오를 에이핑크 오하영 선배님과 함께 찍었다. 처음에는 어색했는데 긴장도 풀어주시고 재밌게 해줬다. 조언도 많이 해주셨다. 연기하는 장면에서 어려움이 있었는데 표정 편하게 하라고 해줬다”고 밝혔다.

이어 강승식은 “또 오하영 선배님 취미가 게임인데, 게임 이야기도 하면서 즐겁게 촬영했다”고 덧붙였다.

또한 한승우는 “멤버 각각 콘셉트가 있다. 그런 점에서 재미를 볼 수 있을 것 같다. 곡 시작할 때 수빈이의 단독 안무가 나온다. 막내가 혼자서 춤을 추는 장면이 인상적이다

타이틀곡 ‘나를 기억해’는 하이라이트 용준형이 속한 프로듀싱 팀 굿라이프가 작업한 곡이다. 뭄바톤 레게와 댄스를 기반으로 한 팝 댄스 장르다.

한편 빅톤은 9일 오후 6시 ‘프롬. 빅톤’을 발매하고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한다.

 

사진=황지은 기자 snow@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