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tertainment]‘2017 MAMA’ 김현수 국장 “부정투표? 실시간 감시 통해 강경 대처할 것”

2017-11-20
조회수 125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MAMA’ 김현수 국장이 부정투표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20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CJ E&M 센터 탤런트 스튜디오에서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Mnet Asian Music Awards, 이하 MAMA)’의 기자간담회가 진행됐다.

이날 김현수 국장은 “’MAMA’가 아시아로 확대를 하면서 거기에 걸맞게 공정성을 확보해야 했다. 매년 어떻게 하면 공정하게 이뤄질 수 있을까 고민했다”면서 “이메일 계정으로 가입하던 방식에서 탈피해 SNS 계정을 도입했다. 이메일 가입을 통해서는 부득이하게 무한투표가 가능한 점을 발견했다. 올해는 SNS 가입을 통해 인증절차에 거쳐 새로운 방식으로 투표를 진행했다”고 말했다.  

이어 “거기서 기계적으로 투표한 사례도 발견했다. 인증절차에서 부정한 방법으로 접근한 아이디를 삭제했다”고 알렸다.

더불어 김현수 국장은 “많은 팬분들이 투표를 해주고 계신다. 정당한 방법으로 투표해주시는 분들의 소중함을 알기 때문에 부정적인 투표는 실시간 감시를 통해 강경하게 대처하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올해 9회를 맞은 ‘MAMA’는 CJ E&M이 주최하는 아시아 대표 음악 시상식이다. 올해 처음으로 베트남(11월 25일), 일본(11월 29일), 홍콩(11월 30일, 12월 1일) 3개 지역에서 개최된다.

 

사진=CJ E&M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