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tertainment]‘MBC 라디오’, 20일부터 정규 프로그램 방송 재개(공식입장)

2017-11-17
조회수 229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MBC 라디오가 정규 프로그램으로 다시 돌아온다. 이는 9월 초 노동조합의 총파업으로 정규 프로그램 방송이 중단된 지 두 달여 만이다.

긴 공백을 깨고 다시 돌아온 DJ들은 설렌다는 소감을 전했다. 지난 9월 4일 파업 전 마지막 방송에서 “다시 만나도 좋은 방송, MBC 문화방송에서 만나자”는 클로징 멘트를 전했던 '배철수의 음악캠프' 배철수 DJ는 “드디어 월요일부터 다시 시작된다”며 기대를 드러냈다.  

'테이의 꿈꾸는 라디오' 테이 DJ는 “정규 방송이 나가지 않는다는 안내 멘트를 들을 때 마다 매일 밤 여러분이 그리웠다”며 “역시 라디오엔 이야기가 있어야 한다는 걸 깨달았다”는 소감을 전했다.

'정유미의 FM데이트' 정유미 DJ는 “라디오가 저에게 많이 스며들어있었다는 걸 새삼 느꼈다”며 “앞으로도 라디오에 대한 간절함을 놓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 김신영 DJ 역시 “보고 싶었던 여러분 만나러 갑니다”며 월요일 방송에 대한 대를 당부했다.

한편 MBC 라디오의 정규 프로그램 재개는 오는 20일 오전 5시 방송되는 '세상을 여는 아침 이재은입니다'를 시작으로 표준FM(수도권 95.9Mhz)과 FM4U(수도권 91.9MHz) 등 두 채널에 걸쳐 진행된다.

 

사진=MBC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