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tertainment]‘매드독’, 정보석vs유지태... 가족은 건드리는 거 아니랬지?

2017-11-16
조회수 297

[제니스뉴스=이혜린 인턴기자] 정보석이 유지태에 분노하며 강한 경고를 남겼다.

지난 15일 방송된 KBS2 드라마 ‘매드독’ 11회에서 온주식 지검장(조영진 분)의 등장과 함께 주현기(최원영 분)가 온주식의 아들 팬티엄(김혜성 분)을 건들여 ‘매드독’팀을 잡으려는 계획이 펼쳐졌다. 

이에 차준규(정보석 분)는 가족은 건드리지 말라고 했으나 주현기의 기고만장한 말을 듣고 곧 “어디 제이에이치 주현기 부회장님 솜씨 좀 보자”고 했다.

하지만 곧 틀어졌고 차준규를 “가족은 가족인 걸 모르나”고 그럴 줄 알았다는 표정을 지었다.

최강우(유지태 분)는 온주식 지검장에게 블랙박스 영상을 가져오는 것으로 조사에서 풀려 차홍주(홍수현 분)에게 접근해 블랙박스 영상을 확보했다.  

이 사실을 알게 된 차준규는 분노했고 "강우야 내가 경고했지. 가족은 건들면 안되는기라”고 해 다음 공격을 예고했다. 

이어 의문의 남성이 칼로 김박사를 공격하려 했으나 팬티엄이 대신 맞고 쓰러져 다음화에 대한 관심을 증폭시켰다.  

정보석은 예리한 촉과 악랄한 인물을 소화하며, 본격적인 반격에 돌입해 매드독 팀과의 전개에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KBS2 드라마 ‘매드독’은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사진=KBS2 '매드독' 방송화면 캡처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