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tertainment]‘앙리할아버지와 나’ 조재현 “이순재-신구 선생님 캐스팅 이유요?”

2017-11-15
조회수 333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배우 겸 조재현 수현재씨어터 대표가 캐스팅 비하인드를 밝혔다.

연극 ‘앙리할아버지와 나’의 제작발표회가 15일 서울 종로구 동숭동 수현재씨어터에서 조재현의 사회로 진행됐다.

이 자리에는 이해제 연출을 비롯해 배우 이순재, 신구, 박소담, 김슬기, 이도엽, 조달환, 김은희, 강지원이 참석했다.

이날 사회를 맡은 수현재컴퍼니의 조재현 대표는 “’앙리할아버지와 나’ 대본을 읽어 보니 ‘이순재, 신구 선생님께 드려야겠다’고 생각했다”며, “그 다음 콘스탄스 역의 젊은 여배우를 찾게 됐다”고 캐스팅 비하인드를 밝혔다. 

이어 조재현 대표는 “결국 모두 작품이 좋아서 선택하신 것 같다. 또 젊은 배우들은 먼저 캐스팅되신 선생님들 덕분에 수월하게 선택했을 것이다”고 덧붙였다.

나아가 이 작품을 제작하게 된 배경에 대해 조재현 대표는 "다양한 작품을 선보이고 싶었다”며, “수현재에서 해야 하는 것은 대중들에게 여러 작품을 소개와 신진 작가 개발이다. 대중에게 다가가기 좋은 소재를 찾다 보니 앙리할아버지와 나'가 적합했던 것 같다”고 밝혔다.

한편 연극 ‘앙리할아버지와 나’는 고집불통 앙리할아버지와 상큼발랄한 대학생 콘스탄스가 서로의 인생에서 특별한 존재가 돼가는 과정을 그린 작품이다. 오는 12월 15일 대학로 대명문화공장 1관 비발디파크홀에서 첫 공연된다.


사진=제니스뉴스 DB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