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terview]에디킴 “‘슈퍼스타K’ 꼬리표? 오히려 자랑스럽다”(인터뷰)

2017-06-13
조회수 386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가수 에디킴이 ‘오디션 출신 가수’ 꼬리표에 대한 생각을 밝혔다.

제니스뉴스와 에디킴이 최근 서울 용산구 한남동 미스틱엔터테인먼트 사옥에서 만나 새 싱글 ‘쿵쾅대’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에디킴은 Mnet ‘슈퍼스타K’ 출연을 계기로 가요계에 첫 발을 내딛게 됐다. 이와 관련해 에디킴은 “‘슈퍼스타K’는 제 인생 프로그램이다. 원래 프로그램에 나가기 전에 제가 계획했던 삶과 방향이 있었다. 프로그램 덕분에 제 인생이 완전 뒤바뀌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어떻게 보면 제가 추구했던 음악적인 목표에 도달하지 못했을 때 대중에 알려진 것 같단 생각도 했었다. 학교에서 더 공부하고 저만의 스타일을 만들고 곡도 쌓은 상태에서 완벽하게 나오고 싶었던 꿈이 있었다”고 털어놨다.

또한 ‘슈퍼스타K’ 꼬리표에 대해 에디킴은 “그때부터 저를 좋아해주신 분도 있고, 저를 새로 알게 된 분들은 ‘슈퍼스타K’에 출연했던 군인이라고 하면 놀라기도 한다. 꼬리표가 붙는건 오히려 자랑스럽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어 “한편으론 ‘슈퍼스타K’가 계속 10년까지 이어졌으면 하는 바람이다. 워낙 실력자들, 좋은 뮤지션이 많다”고 ‘슈퍼스타K’에 대한 애정을 표했다.

한편 에디킴의 신곡 ‘쿵쾅대’는 빈티지하면서도 세련된 사운드와 에디킴의 감미로운 목소리가 담긴 레트로 소울의 곡으로, 기존에 볼 수 없었던 에디킴의 새로운 시도가 더해진 노래다.


사진=미스틱엔터테인먼트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