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terview]맨투맨' 박해진 "박성웅, 아재개그-정만식, 아무말 대잔치"(인터뷰)

2017-06-13
조회수 383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배우 박해진이 '맨투맨'에서 함께 호흡을 맞춘 배우들을 언급했다.

제니스뉴스와 박해진이 최근 서울 강남구 신사동에 위치한 카페에서 JTBC 드라마 '맨투맨' 종영 인터뷰로 만났다.

이날 박해진은 김민정과의 호흡에 대해 "워낙 경력 있는 대선배다. 현장에서 이런저런 이야기를 많이 나누면서 호흡을 맞췄다. 이외에도 소소한 이야기를 나누기도 했다. 예를 들어 비과세가 뭔지, 팩은 어떤 게 좋은지에 대해 이야기 했다"고 밝혔다.

또한 박해진은 박성웅을 '아재개그' 담당으로 꼽으며 "성웅 형은 무표정으로 농담을 한다. 굉장히 승률이 좋다. 두 개를 던지면 하나는 터진다. 만식 형은 아무말 대잔치다. 의식의 흐름대로 한다. 저는 리액션 전문이다. 가식 없이 웃었다. 민정 누나는 저희가 웃고 나서 반박자 정도 느리게 반응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현장 분위기에 대선 "성웅 형도 만식이 형도 너무 재밌는 분이다. 한참 형들이라 제가 현장에서 뭘 해도 귀엽게 봐줬다. '치인트'를 할 때는 제가 제일 선배였는데, 막내급인 현장에선 제가 형들에게 애교를 부릴 수 있어서 좋았다"고 말했다.

한편 박해진은 '맨투맨'에서 고스트 요원 김설우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으며, 차기작 '사자'의 촬영을 앞두고 있다.


사진=마운틴 무브먼트 스토리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