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terview]청하 “‘프로듀스101 시즌2’ 인상적인 무대? ‘소나기’ 보고 울컥”(인터뷰)

2017-06-09
조회수 650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청하가 ‘프로듀스 101 시즌2’ 출연 연습생을 응원했다.

제니스뉴스와 청하가 최근 서울 강남구 논현동 제니스뉴스 사옥에서 첫 번째 미니앨범 ‘핸즈 온 미(Hands on Me)’ 발매를 기념해 만나 이야기를 나눴다.

청하는 Mnet ‘프로듀스 101 시즌1’를 통해 최종 11인에 이름을 올리며 아이오아이(I.O.I)로 데뷔해 1년간 활동을 펼친 바있다.

이에 청하는 현재 ‘프로듀스 101 시즌2’에 출연 중인 연습생에 대해 “보면서 ‘내가 저걸 어떻게 했지’라는 싶었다. 새삼 우리가 자랑스럽게 느껴지게 되기도 했다. 그리움이 생기기도 하고, 조금 더 열심히 할 걸이라는 아쉬움도 있다”면서 “다들 잘됐으면 좋겠다. 시즌1에 이은 시즌2라 더욱 부담감이 클 것 같다. 보면서 한 명만 응원할 수가 없었다”고 말했다.

본방 사수를 하고 있다는 청하는 아이오아이가 마지막으로 불렀던 ‘소나기’ 커버를 가장 인상적인 무대로 꼽았다. 청하는 “‘소나기’가 나올 거라곤 생각도 못했다. 저희 목소리가 담겼던 노래가 미션곡이 될지 몰랐다. 보면서 울컥했다. 마지막 콘서트 때 불렀던 기억이 생생하다. 당시 기억이 스쳐갔다”고 회상했다.

“청하의 고정픽은 누구인가”라는 물음에 청하는 “제가 출연할 때도 투표는 항상 같이 미션을 했던 팀원들을 뽑았다. 그게 마음이 편했다. 한 명만 응원하기가 어려웠다”면서 “마지막에 생방송 투표를 할 때, 가장 저에 가까운 사람을 뽑지 않을까 싶다. 아쉽게 11등에 안팎으로 걸려 있는 분을 뽑고 싶다. 뉴이스트 선배님도 계시고 해서 여러 복합적인 감정이 드는 것 같다”고 답했다.

한편 청하의 타이틀곡 ‘와이 돈츄 노우(Why Don't You Know)’은 매력적인 기타 리프로 시작되는 트로피컬 사운드가 인상적인 곡이다. 트로피컬 하우스의 시원한 비트 위 펼쳐지는 청하의 세련된 목소리가 곡의 캐치한 멜로디를 더욱 돋보이게 한다.


사진=하윤서 기자 hays@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