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tertainment]빅톤 임세준-워너원 옹성우, 허각 ‘바보야’ MV 지원사격

2017-11-23
조회수 257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가수 허각이 신곡 ‘바보야’ 공개를 앞두고 뮤직비디오에 출연하는 빅톤 임세준, 워너원 옹성우의 모습이 담긴 이미지를 게재했다.

소속사 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는 22일 허각 팬카페 및 공식 SNS 계정을 통해 스페셜 디지털 싱글 ‘바보야’의 두 번째 티저 이미지를 공개했다.

공개된 티저 이미지에는 ‘바보야’ 뮤직비디오에 주인공으로 출연하는 임세준, 옹성우의 모습이 담겨 있어 이목을 집중시킨다.

사진 속 두 사람은 다정하게 붙어 앉아 훈훈한 미소를 띄우며 카메라를 향해 손가락으로 V를 그리고 있다. 마치 80년대를 연상케 하는 두 사람의 복고풍 의상과 배경이 뮤직비디오 콘셉트에 대한 궁금증을 한껏 자극하고 있다.

신곡 ‘바보야’는 별, 포맨, 브로맨스 등과 작업하며 감각적인 음악으로 주목 받고 있는 작곡가 박강일의 곡으로 이별 후의 감정을 허각 특유의 호소력 짙은 보컬로 더욱 절절하게 표현했다.

한편 허각의 디지털 싱글 ‘바보야’는 오는 27일 오후 6시 각종 음악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사진=플랜에이엔터테인먼트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