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tertainment]‘이중생활’ PD “태양? ‘나 혼자 산다’ 보고 괜찮은 사람이라 생각”

2017-11-22
조회수 158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전성호 PD가 태양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22일 서울 영등포구 영등포동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tvN 새 예능프로그램 ‘본업은 가수 – 그 녀석들의 이중생활(이하 이중생활)’ 기자간담회가 진행됐다. 이 자리에는 씨엘, 오혁, 전성호 PD가 참석했다.

이날 전성호 PD는 “프로그램 기획 단계에 태양이 ‘나 혼자 산다’에 캐스팅 됐다. 저희는 디자인을 할 시간이 필요했다”면서 “저도 태양의 집, 일상을 봤는데 재밌었다. ‘나 혼자 산다’에 먼저 나왔기 때문에 처음에 걱정도 했다. 태양에 대한 학습이 됐고 괜찮은 사람이라는 생각을 하게 된 계기가 됐다. 앞으로 더 재밌게 끌어갈 수 있겠다는 확신을 했다”고 밝혔다.

‘나 혼자 산다’와의 차이점에 대해선 “저희는 일상도 일상이지만 음악적인 이야기도 많이 한다. 저는 음악 하는 사람이 높은 곳과 낮은 곳이 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덧붙여 전성호 PD는 “특히나 톱가수기 때문에 이 사람들의 낮은점이 어딜지 생각했다. 음악적인 프로패셔널함, 일상에 녹아 있는 일에 대한 마음들이 방송에 많이 녹아 있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중생활’은 태양, 씨엘, 오혁 등 사람의 뮤지션으로서의 모습과 무대 밖에서의 일상을 공개하는 음악관찰 예능프로그램으로 오는 23일 오후 10시 50분 첫 방송된다.

 

사진=tvN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