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terview]정진형 "아이콘 '취향저격' 나왔을 때 부러웠다"(인터뷰)

2017-08-09
조회수 881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가수 정진형이 아이콘에 대해 언급했다.

제니스뉴스와 정진형이 최근 서울 강남구 신사동에 위치한 모래공장 보컬학원에서, 데뷔 싱글 '콜링유(Calling You)' 발매를 기념해 만났다.

정진형은 데뷔 전 Mnet '믹스앤매치'에 출연해 지금의 아이콘 멤버들과 함께 데뷔를 위한 서바이벌을 펼친 바 있다.

먼저 데뷔한 아이콘에 대해 정진형은 "방송 이후 1년 정도는 연락하고 지냈다. 이후로 형들도 바쁘고 저도 연습을 하다 보니 자연스럽게 연락이 끊겼다"면서, "'취향저격' 노래가 나오고 들어봤었다. 부럽기도 하고 이상한 감정이 들었다. '나도 저기에 있을 수 있었겠지'란 생각도 했었다. 한편으론 지금 내가 할 수 있는 음악을 하고 있으니 괜찮다고 생각도 했다"고 털어놨다.

방송 탈락 이후 가장 힘들었던 순간에 대해 "지금은 괜찮아졌지만 처음엔 혼자 있으면서 외로워서 힘들었다. 연습도 제대로 안됐다"고 밝히며, "시간이 지나면서 자연스럽게 괜찮아졌다. 생각을 바꿨다. 계속 이렇게 있으면 안 될 것 같았다"고 말했다.

한편 정진형의 데뷔곡 ‘콜링유’는 정진형 특유의 섹슈얼한 느낌과 트랩성향이 가미된 칠라운지 장르 곡으로, 사랑하는 여성을 그리는 어리숙하고 어설픈 남자의 모습을 독백 형식으로 표현해 눈길을 끈다. 또한 순수함과 설렘 그리고 불안의 공존을 정진형의 보컬과 가사, 칠라운지라는 장르로 섬세하게 담았다.


사진=S.F.R엔터테인먼트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