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terview]‘군주’ 송인국 “롤모델? 조진웅-연우진 선배님”(인터뷰)

2017-07-21
조회수 580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배우 송인국이 롤모델과 배우로서의 목표를 언급했다.

제니스뉴스와 송인국이 최근 서울 강남구 논현동에 위치한 제니스뉴스 사옥에서 MBC 드라마 ‘군주-가면의 주인(이하 '군주')’ 종영 인터뷰로 만났다.

‘군주’는 송인국에게 정식 데뷔 작품이다. 앞으로 배우로의 목표에 대해 송인국은 “늦은 나이에 데뷔했지만 저는 늦지 않았다고 생각한다. 앞으로 천천히 대중분들에게 제 모습을 보여줄 생각이다. 매번 발전한 모습을 보여줄 수 있도록 하겠다. 볼 때마다 새로운 매력을 발견할 수 있는 배우가 되고 싶다”고 밝혔다.

송인국의 롤모델은 조진웅, 연우진이다. 그는 “조진웅 선배님의 연기에 대해 배울 점이 많다. 선배님의 작품을 보고 따라 해보기도 했다. 특히 영화 ‘용의자 X’에서 선배님이 류승범 선배님을 취조하는 장면이 있었다. 그 장면의 호흡이 너무 좋았다. 그 장면이 자꾸 머리에 박혀서 생각났다. 그 때부터 팬이 됐다”고 말했다.

이어 송인국은 “연우진 선배님도 연기 스타일이나 외향적인 이미지가 너무 좋다”고 덧붙였다.

같은 소속사 더프로액터스 선배에 대한 존경심도 표했다. 송인국은 “오디션을 많이 보러 다녔었다. 처음엔 뮤지컬을 좋아해서 연기를 시작했다. 좋아하는 뮤지컬 배우분들이 소속된 회사여서 지원했다. 특히 오소연 선배님, 박호산 선배님을 좋아했다”고 전했다.

한편 송인국은 ‘군주’에서 내금위 겸사복 현석 역을 맡았다. 이선(김명수 분)이 가짜 왕이라는 사실을 알고 속내를 공유하는 유일한 인물이었으나, 극 후반부에 대목(허준호 분)의 첩자임이 밝혀져 반전을 선사하기도 했다.


사진=하윤서 기자 hays@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