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terview]‘파수꾼’ 김영광 “이시영 임신 사실 몰랐다... 체력 대단”(인터뷰)

2017-07-18
조회수 234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배우 김영광이 함께 호흡을 맞춘 이시영에 대해 언급했다.

제니스뉴스와 김영광이 최근 서울 강남구 논현동에 위치한 카페에서 MBC 드라마 ‘파수꾼’ 종영 인터뷰로 만났다.

이날 김영광은 이시영에 대해 “정말 대단하다. 어떻게 그런 체력이 될까 싶었다. 액션도 하고 밤을 새기도 했다. 그러고 시영 누나는 마라톤을 뛰고 와서 저녁에 또 촬영을 하기도 했다. 저는 그렇게 못할 것 같다”고 칭찬했다.

이시영이 맡은 조수지 캐릭터에 대해선 “장도한(김영광 분)이 조수지에게 미안함을 많이 가지고 있었다. 어색한 감정을 유지하게 됐다. 초반에 잠시 신이 붙었고 이후로 쭈욱 만날 일이 없었다. 제가 대장이라는 걸 알고 난 후에 다시 만났다. 그때 굉장히 어색했던 기억이 있다”라고 밝혔다.

“현장에서 가장 리더십이 있었던 사람은 누구인가”라는 물음에 김영광은 “저는 대장이었지만 파수꾼들의 미움을 받는 대장이었다. 캐릭터 특성상, 제가 나타나면 다들 싫어했기 때문에 외롭다고 느끼기도 했었다. 현장에서의 리더십은 시영 누나가 있었다”라고 답했다.

이시영의 임신 소식에 대해서도 입을 열었다. 김영광은 “정말 몰랐다. 인터뷰를 하던 중에 알게 됐다. 정말 축하드릴 일이다. 다같이 힘들었던 촬영이라 예상도 못했다. 너무 작품이 몰입해 있었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김영광의 연애에 대한 물음에 “연애를 오래 안했다. 그런 얘기를 할 때마다 슬퍼진다. 연애를 하고 싶지만 아직 잘 모르겠다. 하고 싶은 시기지만 너무 일만해서 그런 것 같다. 일은 제가 안하면 불안하다. 일하는 게 더 즐겁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김영광은 최근 종영한 ‘파수꾼’에서 서울중앙지검 검사이자 파수꾼의 대장인 장도한 역을 맡아 카리스마 넘치는 연기를 보여주며 호평 받았다.


사진=와이드에스 컴퍼니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