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terview]테이크 신승희 "성재는 내용 중점, 나는 어감 중심"(인터뷰)

2017-07-06
조회수 630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테이크 신승희가 곡 작업 과정에 대해 언급했다.

제니스뉴스와 테이크가 최근 서울 강남구 논현동에 위치한 제니스뉴스 사옥에서 정규 2집 '파트2 테이크(PART.2 TAKE)' 발매를 기념해 만났다.

이날 신승희는 테이크의 곡 작업 과정에 대해 "카페에서 둘이서 이런저런 이야기를 한다. 카페에서 꼭 음악 이야기만 하는 것은 아니다. 소소한 이야기를 하다가 떠오르면 성재한테 말하고 가사에 대해 회의를 하게 되기도 한다. 즐겁게 수다 떨면서 편안한 분위기에서 나온다"고 밝혔다.

이어 신승희는 "성재는 내용에 중점을 둔다면 저는 어감에 중점을 둔다. 내용을 좋게 성재가 만들어 오면 저는 노래에 맞는 어감을 찾아간다. 그렇게 같이 작업을 한다"고 덧붙였다.

싱어송라이터로서 곡 작업에 대한 부담감을 털어놓기도 했다. 신승희는 "곡 만드는 것에 대한 부담은 없다. 테이크가 나온지는 10년이 넘었지만 둘이서 다시 시작한건 2~3년 정도다. 아직 신인같은 마음이다"라면서 "오히려 저희 색깔을 만들어가는 것에 대한 고민이 많다. '테이크 하면 이런 느낌이지'라는 인식을 주고 싶다. 길거리에서 테이크 음악이 나왔을 때 한 번에 테이크 노래로 알아들을 수 있게 하는 게 저희 목표다"고 말했다.

한편 테이크는 6일 정오 정규 2집 '파트2 테이크'를 발매했다. 타이틀곡 ‘충분해’는 사랑을 시작하는 연인들의 두근거리고 풋풋한 감정을 담아낸 곡으로, 어쿠스틱 기타를 기반으로 한 사랑스러운 멜로디와 테이크의 감미로운 목소리가 어우러졌다.

테이크는 오는 22일부터 올림픽공원 뮤즈 라이브홀에서 소극장 콘서트 ‘2017 여담’을 개최할 예정이다.


사진=CI ENT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