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tertainment]임창정-마마무-뉴이스트W 함께한 '음:정 콘서트', 성황리 마무리

2017-11-22
조회수 227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사단법인 한국음악저작권협회(이하 한음저협)를 비롯한 음악 관련 단체들이 함께 주최한 '제7회 음:정 콘서트'가 뜨거운 성원 속에 성황리에 진행됐다.

지난 21일 오후 7시 정부 세종 청사 대강당에서 열린 제7회 음정(音:政)콘서트는 음악(音樂)과 정부(政府)가 문화 발전을 위한 화합을 다지는 의미로 2014년부터 국회의사당과 세종시에서 각각 진행되어온 공연이다. 이번에도 최고의 아티스트 라인업과 전석 무료 입장이라는 파격적인 진행으로 세종시의 겨울밤을 뜨겁게 만들었다.

이날 공연에는 사회를 맡은 박학기의 오프닝 무대를 시작으로 임창정, 마마무, 헤이즈, 뉴이스트W, 박상철, 한동근 등이 출연해 두 시간에 걸쳐 꽉 찬 무대를 선보였다.

식전행사에서 한음저협 윤명선 회장은 “최선을 다해 국내 최고의 아티스트 라인업으로 내려오려 노력했고 매 공연마다 많은 성원과 관심을 보여주셔서 이렇게 공연을 진행할 수 있게 됐다”며, “3만여 작가들 중 대다수가 생활고를 겪고 있는 작가들이 많은데 이 공연에 오신 분들이 작가님들의 그런 힘든 상황들을 알아주시기 바라며 저작권자들의 권익 보호에도 힘써주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음저협 관계자는 “앞으로도 '음:정 콘서트'를 통해 대한민국 문화 발전을 이끄는 음악인들과 정부가 더욱 한마음이 돼 소통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며, “이와 같은 공연 문화의 활성화를 위하여 협회 차원에서도 다양한 사업을 벌일 계획”이라고 밝혔다.

 

사진=한국음악저작권협회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