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tertainment]JBJ 타카다 켄타 “김상균과 룸메이트, 모르는 한국말 알려준다”

2017-10-18
조회수 390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제이비제이 타카다 켄타가 룸메이트 김상균을 칭찬했다.

18일 서울 성북구 안암동 고려대학교 화정체육관에서 보이그룹 제이비제이(JBJ)의 첫 번째 미니앨범 ‘판타지(FANTASY)’ 발매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날 켄타는 “숙소에서 룸메이트가 상균이다. 상균이랑 ‘프로듀스 101’을 할 때는 많이 친하지 않았다. 많이 무서운 사람인 줄 알았다”면서 “너무 재밌다. 다른 방보다 저희 방이 재밌다. 자꾸 영어로 대답을 한다. 그게 너무 재밌다”도 상균에 대한 애정을 표했다.

이어 켄타는 “매일 제가 모르는 한국말 있으면 알려주고 있다”고 덧붙여 훈훈케 했다.

이에 김상균은 “저로 인해 숙소의 분위기가 밝아지는 것에 만족한다”고 반응했다.

타이틀곡 ‘판타지’는 제이비제이의 카리스마와 몽환적 매력이 묻어나는 곡이다. 멤버 김상균과 권현빈이 작사에 참여해 의미를 더했다.

한편 제이비제이의 ‘판타지’는 18일 오후 6시 발매한다.

 

사진=로엔엔터테인먼트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