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terview]‘멜로가 체질’ 김명준 “씨제스와 전속계약, 든든한 대표님 좋아”(인터뷰)

2019-10-15
조회수 656
▲ 김명준 (사진=문찬희 기자)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배우 김명준이 씨제스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하게 된 계기를 밝혔다.

제니스뉴스와 김명준이 지난 14일 서울 강남구 논현동 제니스뉴스 사옥에서 만나 JTBC 드라마 ‘멜로가 체질’ 종영 인터뷰를 진행했다.

그간 소속사 없이 활동을 펼쳐왔던 김명준은 “이전에는 소속사가 없어서 직접 오디션을 보러 다니면서 활동했다. 시간적인 여유가 있었기 때문에 아르바이트도 하고, 학교도 다니면서 나름대로의 준비를 했었다”면서 “이번 드라마가 제 입장에서는 큰 롤을 맡은 게 처음이라 걱정이 많았다. 주변의 연기자 형들이 자신의 신인 때 이야기를 해주면서 혼자서도 할 수 있을 거라고 응원해줬다. ‘너라면 할 수 있으니 급하게 생각하지 마라. 더 침칙하게 준비하면 된다’라고 해준 말을 생각하며 현장에 나갔다”라고 밝혔다.

‘멜로가 체질’로 대중에 눈도장을 찍은 김명준은 최민식, 설경구, 김재중, 김준수, 박성웅, 채시라, 조성하, 문소리, 진희경, 송일국, 거미, 엄지원, 김남길, 황정음, 윤상현, 라미란, 하석진, 정선아, 류준열 등이 속한 씨제스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하며 더욱 활발한 활동을 예고했다.

이와 관련해 김명준은 “이번 드라마를 계기로, 감독님을 통해 회사 대표님께서 연락을 주셨다. 한 번 미팅을 해보면 어떻겠냐고 하셔서, 대표님과 만났는데 되게 과묵하셨다. 든든한 느낌이 들어서 좋았고, 같이 일을 해보고 싶다는 생각이 들었다. 계속 배우를 하기 위해서는 매니지먼트가 필요하다는 생각에 함께하게 됐다”라고 말했다.

한편 김명준은 ‘멜로가 체질’에서 매니저 이민준 역으로 열연을 펼쳤다.


사진=문찬희 기자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