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tertainment][Z현장] 세러데이 하늘 “멍 때리기 대회 1등, 노라조 조빈 웃겨서 힘들었다”

2019-09-20
조회수 278
▲ 세러데이 하늘 (사진=김세원 인턴기자)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세러데이 하늘이 ‘아육대’ 멍 때리기 대회에서 1등한 소감을 전했다.

20일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걸그룹 세러데이(SATURDAY)의 새 싱글앨범 ’IKYK(I Know You Know)’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앞서 하늘은 MBC ‘2019 추석특집 아이돌스타 선수권대회’(이하 ‘아육대’)에서 멍 때리기 대회에 출전해 1등을 차지해 눈길을 끌었다. 당시 출전자들의 웃음을 유발하기 위한 노라조 조빈의 활약에도 일관된 표정으로 우승을 차지한 바 있다.

이와 관련해 하늘은 “노라조 조빈 선배가 옆에서 ‘샤워’ 댄스를 추변서 웃겨주셨다. 평소에 웃음을 못 참아서 너무 힘들었다”라고 밝혔다.

이어 하늘은 “그때는 유독 멍이 잘 때려졌다. 평소처럼 멍 때렸는데 1등을 하게 됐다”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타이틀 ‘뿅(BByong)’은 색소폰 리프 기반의 파워풀한 트랙과 중독성 강한 댄스 등이 특징인 곡이다.

한편 세러데이는 20일 오후 6시 ‘IKYK’를 발매하고 활동을 시작한다.


사진=김세원 인턴기자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