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ntertainment][Z현장] ‘동백꽃 필 무렵’ 김지석 “'상두야 학교 가자' 이후 공효진과 재회, 너무 신기해"

2019-09-17
조회수 377
▲ 공효진, 김지석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배우 김지석과 공효진이 이번 작품으로 만나게 된 소감을 전했다.

17일 서울 라마다 신도림 호텔에서 KBS2 새 수목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차영훈 PD와 배우 공효진, 강하늘, 김지석이 참석했다.

이날 김지석은 “남자 배우라면 로망인 공효진 씨와 현장에서 같이 연기를 하고 싶었는데, 이뤄져서 너무 좋다”면서 “공효진 씨가 저희 둘을 아들처럼 너무 잘 챙겨주신다. 연기 외의 것들도 챙겨준다”라고 자랑했다.

또한 공효진이 “지석 씨는 저와 또래라 편하다. 예전에 아주 얼핏 드라마로 만난 적이 있다”라고 말하자, 김지석은 “제가 완전 단역으로 ‘상두야 학교가자’에 출연했던 적이 있었는데 이렇게 만난 게 신기하다”라고 반응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공효진은 “그때 지석 씨는 과묵했다”면서 “예능 프로그램에 나오는 모습을 보면서 ‘저 친구가 허당이었구나’ 싶다가 만나게 됐다. 지석 씨와는 과거신이 많은데, 첫사랑의 감정을 받으면서 연기를 하고 있다”라고 말해 기대를 높였다.

한편 ‘동백꽃 필 무렵’은 편견에 갇힌 맹수 동백을 깨우는, 촌므파탈 황용식의 폭격형 로맨스를 그린 드라마로 오는 18일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