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nterview]일급비밀 경하 “김고은 선배님과 닮았다는 말, 영광이다”(인터뷰)

2017-01-10
조회수 857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보이그룹 일급비밀의 경하가 김고은 닮은꼴로 주목받고 있다.

제니스뉴스는 10일 서울 강남구 논현동 모처에서, 지난 4일 데뷔 앨범 ‘타임즈 업(Time's Up)’을 발표하고 타이틀곡 ‘쉬(She)’로 활동 중인 일급비밀을 만났다.

최근 멤버 경하는 tvN 드라마 ‘도깨비’에서 열연 중인 배우 김고은과 닮은꼴로 많은 주목을 받았다.

이에 대한 물음에 경하는 “사실 멤버들도 저도 몰랐던 사실이다. 제 얼굴이라 그런지 저는 아직 잘 모르겠는데, 주위에서 닮았다고 많이 이야기한다”라면서 “닮았다고 말해주시고 덕분에 이슈가 돼서 영광이다”라고 답했다.

요한은 “팬분이 김고은 선배님과 경하의 이목구비를 바꿔놓은 사진을 보여주셨다. 정말 큰 차이가 없더라. 제가 보기엔 닮았다”라며 “제가 ‘도깨비’를 즐겨본다. 경하에게 ‘빨리 사랑해요 해봐라’고 시키기도 한다”고 말했다.

“또 다른 닮은 연예인은 없느냐”는 물음에 경하는 “류준열 선배님을 닮았다는 말도 들었다”고 수줍게 답했다.

이어 경하는 “드라마를 자주 보는 편이다. 저희 팀에 연기에 욕심이 있는 멤버들도 많다. 뮤직비디오에서도 다들 열심히 연기를 펼쳤다”라며 “숙소에서 할 수 있는 것들을 찾다가 드라마를 보거나, 보드게임을 하곤 한다. 그게 저희들의 스트레스 해소 방법인 것 같다. 일적으로도 도움이 된다”고 숙소 생활을 언급했다.

한편 일급비밀은 케이, 요한, 아인, 우영, 정훈, 용현, 경하로 구성된 7인조 보이그룹이다. 데뷔곡 ‘쉬’로 각종 음악방송에 출연하며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사진=하윤서 기자 hays@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