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혜선, 아쿠탑 전속 모델 재계약... 빛나는 피부 '열일 중'

2017-10-24
조회수 431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배우 신혜선이 2년 연속 화장품 모델로 활동한다.

수분 기능성 브랜드 아쿠탑(AQUTOP)이 24일 “전속 모델인 배우 신혜선과 재계약을 체결했다”고 알렸다.

그간 신혜선이 다양한 활동을 통해 피부 미인으로서 매력을 발산하며, 소비자들을 지속적으로 유입시킨 부분이 재계약 체결의 주요 원인으로 작용했다.

아쿠탑 관계자는 “배우 신혜선이 지난 1년간 아쿠탑의 전속 모델로서 맑고 건강한 아름다움을 브랜드에 녹여냈다. 또한 평소 신혜선의 청순하면서도 톡톡 튀는 발랄한 매력이 브랜드가 추구하는 이미지와 적합하다고 판단해 계약을 연장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어 “신혜선과의 재계약을 기점으로 더욱 적극적인 마케팅 활동과 함께 피부 비결을 소비자들에게 소개할 예정이다. 앞으로 더욱 활발한 활동을 펼칠 신혜선에게 따뜻한 응원과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한편 신혜선은 최근 KBS2 주말드라마 ‘황금빛 내 인생’에서 해성그룹 마케팅팀 계약직 서지안 역으로 열연 중이다.


사진=아쿠탑 제공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