빌리프, '안티에이징 소프트 밤 쿠션' 출시

2017-11-21
조회수 209

[제니스뉴스=이혜린 인턴기자] 빌리프가 새로운 쿠션제품을 선보인다.

LG생활건강이 전개하는 코스메틱 브랜드 빌리프가 21일 ‘안티에이징 소프트 밤 쿠션’을 출시했다.

이번 신제품은 빌리프의 ‘더 트루 크림-안티에이징 소프트 밤’의 제릭 허브 콤플렉스를 함유해 촉촉하고 탄력 있는 피부결에 도움을 준다. 또한 수정화장 없이도 오랜 시간 무너지지 않는 커버력을 전달한다.

케이스는 메탈 플레이트 타입이며, 내장된 물방울 모양의 퍼프는 얼굴 라인의 굴곡지고 커버가 쉽지 않는 부분까지 매끈하고 섬세한 표현을 가능케 한다.

빌리프 마케팅 담당자는 “안티에이징 소프트 밤 쿠션은 쿠션 본연의 커버력과 밀착력은 물론이고 촉촉하면서도 매끈한 피부표현이 가능한 쿠션이다”고 전했다.


사진=LG생활건강 제공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