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획] 이솜-이엘리야-이유리 '넌 웃는 게 제일 예뻐' 치크 메이크업 3

2018-01-23
조회수 517

[제니스뉴스=이혜린 인턴기자] 윗 광대라인에 블러셔를 사용하는 ‘이가리 메이크업’이 유행이었다면 이제는 애플존이다. 웃었을 때 가장 상승하는 부분에 블러셔를 사용하면 어려 보이고 발그레한 볼을 완성할 수 있다. 

그러나 블러셔를 너무 과하게 발색하거나 광대 밑라인까지 사용할 경우 얼굴에 그늘이 진 것처럼 보여 자칫 나이 들어 보일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치크 메이크업으로 귀엽고 따뜻한 메이크업을 완성한 이솜부터 이엘리야, 이유리까지 스타들의 메이크업 스타일링을 지금 공개한다.

# ‘아가 아가해’, 이솜

베이비 페이스로 유명한 이솜은 러블리한 메이크업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솜은 깨끗한 피부 표현과 함께 아이라인으로 점막을 채워 또렷한 눈매를 만들었다.

여기에 라이트 핑크 컬러의 블러셔를 은은하게 연출했으며, 코럴 컬러의 립 제품을 풀 립으로 채워 마무리했다.

# ‘활짝 핀 상큼 미소’, 이엘리야

떠오르는 배우 이엘리야는 상큼한 미소를 자랑했다. 이엘리야는 피부의 광채를 살린 베이스 메이크업에 도톰한 일자 아이 브로로 여성스러운 단아한 이미지를 표현했다.

이어 블러셔와 립을 핑크 컬러로 사용했으며, 블러셔는 광대의 중심과 사이드에 표현해 발랄한 이미지를 느낄 수 있다.

# ‘눈부신 비글 매력’, 이유리

거침없는 연기와 반전 매력이 매력적인 이유리는 ‘과즙미’ 흐르는 비주얼을 뽐냈다. 이유리는 결점 없는 피부 결을 표현하고 살짝 아치형으로 아이 브로를 그렸다.

블러셔는 핑크 레드 컬러로 애플존에 발랐으며, 립은 강렬한 레드 컬러로 연출해 깜찍한 무드를 이끌어냈다.


사진=이솜, 이엘리야, 이유리 SNS 

이혜린 인턴기자  press@zenithnews.com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press@zenithnews.com / @ZENITH_NEWS

읽고 보고 듣는 스타&라이프 뉴미디어 제니스글로벌뉴스(www.zenithnews.com) 

© 제니스글로벌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