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유미 측 “DHC 광고 계약 종료, 모델료 반환했다”(공식입장)

2019-10-01
조회수 101
▲ 정유미 (사진=제니스뉴스 DB)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배우 정유미가 일본 브랜드 DHC와의 모델 계약을 종료했다.

1일 정유미의 소속사 에이스팩토리는 “정유미와 DHC코리아와의 모델 계약을 종료하고 남은 계약 기간에 대한 모델료를 반환했음을 알려드린다”라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이어 소속사는 “DHC코리아는 당사의 입장을 이해하고, 모델 계약해지 요청에 대해 원만히 합의했다”라고 설명했다.

앞서 DHC의 자회사 DHC텔레비전의 한 프로그램이 한국의 일본 불매운동을 비하하고, 일본에서 한글을 만들어 배포했다는 억지 주장을 펼쳐 논란이 됐다.

이와 관련해 정유미는 DHC코리아의 모델로 약 6개월의 계약 기간이 남은 상태였으나, 사태의 심각성을 느끼고 모델 계약을 끝내기로 결정했다.


사진=제니스뉴스 DB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