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구단 미나, 바닐라코 모델 발탁... 상큼한 과즙美가 팡팡!

2019-09-16
조회수 167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그룹 구구단 미나가 뷰티 브랜드 바닐라코의 새 얼굴이 됐다.


뷰티 브랜드 바닐라코가 16일 "그룹 구구단의 멤버 미나를 브랜드 모델로 발탁했다"고 밝혔다.

바닐라코는 최근 Mnet 예능 ‘프로듀스 X 101’ 출신의 김민규를 발탁한 것에 이어, ‘프로듀스 101’을 통해 데뷔한 이후 구구단으로 활동하고 있는 미나를 모델로 선정했다.
미나는 예능뿐만 아니라 최근 tvN 드라마 ‘호텔 델루나’를 통해 당찬 인턴사원 유나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며 다방면으로 활약을 펼치고 있다. 또한 미나는 MBC 음악 프로그램 ‘쇼! 음악중심’의 MC로 시청자와 소통하고 있다.


이후 미나는 바닐라코의 첫 남성 모델 김민규와 함께 바닐라코를 알리는 다양한 홍보 활동을 전개해나갈 예정이다.

바닐라코 관계자는 “남성은 물론 여성 소비자들에게도 인지도와 높은 호감도를 가진 미나를 바닐라코의 새로운 모델로 선정하게 됐다”며 “미나가 가진 특유의 상큼하고 발랄한 에너지가 바닐라코가 가진 다채로운 매력과 만나 소비자들에게 보다 매력적으로 다가갈 수 있길 바란다”고 밝혔다.


사진=바닐라코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