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예능에 이어 MC도 성공! '송지효의 뷰티뷰' 유종의 미

2017-03-24
조회수 352

[제니스뉴스=경지유 기자] 배우 송지효가 뷰티 초보자에서 금손으로 변화하며 ‘송지효의 뷰티뷰’를 마무리했다.

송지효는 지난 23일 JTBC2와 네이버V라이브 JTBCPLUS채널에서 방송된 ‘송지효의 뷰티뷰’ 마지막 회를 통해 프로그램 안방마님으로서 활약하며 유종의 미를 거뒀다.

송지효는 최근 유행하는 단순 뷰티 정보 전달이 아닌, 직접 시청자의 입장과 마음이 되어 소통하는 MC로 활약했다.

특히 드라마와 방송을 오가며 다양한 메이크업을 선보인 여배우지만, 직접 하는 메이크업에 대해서는 ‘초보자’임을 공개하며 깜짝 반전도 선사했다.

프로그램 속 코너인 ‘뷰드라마’를 통해서는 여성이라면 누구나 공감하는 생활밀착 캐릭터를 연기했고, ‘셀프캠’ 코너에서는 ‘민낯’을 공개하며 직접 화장 과정을 보여줬다.

그 결과 송지효는 ‘MC쏭’이란 애칭을 얻었고, 매 회를 거듭할수록 뷰티 초보자를 뜻하는 ‘곰손’이 아닌 ‘금손’이 되어가는 과정을 보여주며 성장했다.

또한 송지효가 아시아 팬들에게 사랑받고 있는 만큼, 방송기간 동안 해당 지역 팬들의 관심도 뜨거웠다. 홍콩 Viu TV와 NOW TV 등 동남아 9개국에서 동시 방송되며 화제를 모았다.

한편 송지효는 차기작으로 영화 ‘바람 바람 바람’ 미영 역에 캐스팅 되어 촬영에 매진한다. ‘바람 바람 바람’은 제주도를 배경으로 일탈을 꿈꾸는 네 남녀의 사랑을 그린 로맨틱 코미디 물이다.


사진=JTBC2 '뷰티뷰' 방송화면 캡처

0 0